IR

News

News

아이엠지티, 간암치료용 항암약물 나노전달체 국내 임상시험 승인

페이지 정보

  • Date : 23-08-29 13:45
  • Views : 857 time

본문

 

아이엠지티, 간암치료용 항암약물 나노전달체 국내 임상시험 승인

-      간암치료에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경동맥화학색전술의 치료효과를 개선할 계획

 

 

 

아이엠지티(대표 이학종)는 자사가 개발한 항암약물 나노전달체(IMP101)를 이용한 

경동맥화학색전술의 초기 안전성과 유효성을 통상적 경동맥화학색전술과 비교하는 의료기기임상시험계획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2023822일 승인받았다고 밝혔다.

 

 

8c571ede0b0c4f517f334e2d18d3eb98_1693284304_431.png
 

[경동맥화학색전술(TACE)에서 아이엠지티 나노전달체의 작용기전]

 

 

 

아이엠지티가 개발한 항암약물 나노전달체(IMP101)는 경동맥화학색전술 시술 전 용시조제로 항암약물을 탑재할 수 있으며

간암 부위에서 항암약물을 서서히 방출하는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다

이번 탐색임상시험을 통해 IMP101의 안전성과 약물 담지 및 지속적 약물 방출 효과에 대한 유효성을 평가하고, 품목 허가를 위한 확증임상시험의 기초 자료를 확보하게 된다.

 

 

간암의 5년 생존율은 38.7%로 여전히 전체 암 생존율 71.5%와 비교해 낮은 수준이며

경동맥화학색전술은 간암환자의 70%정도에 사용하는 보편적 치료 방법이다.

 아이엠지티가 개발한 나노전달체를 화학색전술에 적용하면, 간암부위에서 항암약물의 작용이 지속되어

간암 치료 효과를 높이면서 전신 부작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아이엠지티 이학종 대표는최근에 자사가 개발한 초음파 감응성 나노항암제의 국내임상 승인에 이어

나노기술로 간암색전술의 효과를 개선시킬 수 있는 항암약물 나노전달체도 임상 단계에 진입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조속히 간암 환자에게 사용될 수 있도록 임상진행에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밝혔다.

 

 

아이엠지티는 2010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이학종 교수가 창업한 바이오벤처로

집속초음파 기술과 나노입자 기술을 융합하여, 췌장암을 포함한 여러 난치성 암 및 뇌신경질환에 적용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치료 방법을 연구 개발하고 있다.

 이번에 임상이 승인된 간암환자에서의 경동맥화학색전술 치료제의 임상 승인으로 기존 암 치료 뿐 아니라 

만성통증, 뇌신경질환의 새로운 치료법 개발 등 다양한 환자에서의 치료법의 개발이 진행중에 있으며 20237월 코넥스에 상장되었다.

 

 

 

이용약관

닫기

개인정보처리방침

닫기

이메일무단수집거부

닫기

SITE MAP

IMGT
TECHNOLOGY
IR
RECRUIT
닫기